트와이스 멤버 3명 미국서 입국 후 코로나19 양성 판정 – 마닐라 게시판

트와이스 멤버 3명이 미국에서 입국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걸그룹 트와이스(TWICE) 멤버 3명이 미국 투어를 마치고 입국한 뒤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트와이스는 5월 14~15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뱅크오브캘리포니아 스타디움에서 네 번째 월드투어를 개최했다.

(왼쪽부터) 트와이스 나연, 모모, 쯔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스타그램)
5월 21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트와이스 (스타플러스 영상 캡처)
Stephen Colbert와 함께하는 늦은 쇼에 두 번 (Twitter)

콘서트를 마친 트와이스는 지난 5월 21일 국내에 컴백했다.

JYP 엔터테인먼트의 소속사 트와이스 측은 22일 “트와이스 멤버 나연, 모모, 쯔위가 5월 21일 입국하여 코로나19 PCR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멤버 전원이 미국 도착 후 코로나19 PCR 검사에서 일일 항원 검사와 출국을 위한 PCR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to South Korea]기관이 말했다.

한국은 입국하는 여행자에게 출국 전에 PCR 검사 결과 음성이 나오도록 요구하고 있습니다.

나연, 모모, 쯔위가 3차 예방접종을 마쳤다고 전했다. 나연은 피곤한데 모모와 쯔위는 기침을 한다. 3명은 모두 보건당국 지침에 따라 자가격리 대상이다.

소속사는 “트와이스 팬 및 관계자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 소속 아티스트의 빠른 쾌유와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여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매일 뉴스레터 구독

등록하려면 여기를 클릭하세요

READ  한국의 연구에서 완전히 접을 수있는 태양 전지를 개발하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