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춘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YONHAP]

유인춘 신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월요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첫 업무를 시작했다.

이날 취임식에서 그는 2008년 2월부터 2011년 1월까지 이명박 정부에 재직한 후 두 번째 임기 계획을 개략적으로 설명하는 연설을 했다.

유재석 역시 1971년 연극 ‘오델로’로 데뷔한 이후 드라마, 영화, 연극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한 베테랑 배우이기도 하다.

여 의원은 임기 동안 이루고 싶은 의제를 5가지로 꼽았다.

첫째, 작업장이나 공연장을 후원해 예술가들의 창작 활동을 보호하고 격려해 그들이 “하고 싶은 대로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약속했다.

다음 안건인 ‘문화차이 완화’를 위한 낙후지역 지원은 전 임기 동안 ‘선구적인’ 개선을 이루지 못한 데 대한 후회에서 비롯됐다. 유씨는 자신의 목표는 더 많은 사람들이 전국 각지에서 박람회, 쇼, 축제를 즐기는 것을 보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불필요한 규정을 글로벌 표준에 맞게 바꾸고 저작권 문제에 대한 해결책을 제시해 한국 콘텐츠를 국제 시장에 알리기 위한 ‘혁신적이고 예방적인’ 대책을 마련하는 것도 유 위원장이 강조한 또 다른 제안이다.

유 본부장은 스포츠 분야의 ‘낡은 관행’을 끝내기 위해 선수들의 훈련 환경을 활성화하는 것도 중요하다며 2024년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개최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은 한국문화와 관련된 독특한 관광상품과 마케팅 전략을 추진해 관광산업을 활성화하는 것이다.

여 대표는 임기 동안 ‘신뢰’를 요구했다. “저는 형식에 구애받지 않는 사람입니다. 무슨 일이 있으면 언제든지 문을 두드리거나 전화, 문자로 보내주세요.

신민희 작가님의 글입니다. [[email protected]]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You May Also Like

아이유 주연의 넷플릭스 K드라마 영화 '드림'이 2023년 7월 넷플릭스에 찾아온다.

사진: 드림 – October Cinema/Netflix 아이유의 최신 한국 드라마 영화, 꿈는 Netflix의…

북한 스포츠 방송이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 한국을 ‘꼭두각시’라고 불렀다.

서울 – 노동신문, 조선중앙TV 등 북한 관영 매체들은 최근 스포츠 프로그램에서 남조선을…

The NBA implements What James Harden and Victor Oladipo’s four-team trade means

As you may have heard, the Rockets, Nets, Pacers, and Cavaliers have…

이념적 열정은 스포츠의 과학적 원칙을 무시할 수 없습니다

2014년 인천아시아경기대회 남자 56kg급 세계선수권에서 총 287kg을 들어올려 우승한 북한 역도 선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