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동아시아 여자 축구 선수권 대회 한국과 동점 – 신화통신

2022년 7월 23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 가시마축구경기장에서 열린 EAFF 2022(동아시아축구연맹) 여자축구 중국과 한국의 경기에서 중국의 Wu Zhengshu(왼쪽)이 공을 패스하고 있다. ( 신화 / 장 샤오위)

도쿄, 7월 23일(신화) 중국이 토요일 일본 가시마에서 열린 동아시아여자축구선수권대회에서 한국을 1-1로 비겼다.

한국은 전반 34분 최요리가 페널티 에어리어 안에서 선제골을 터트렸다.

중국은 전반 76분 왕린린의 개입으로 동점골을 만들었다.

2022년 7월 23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의 가시마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22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여자선수권대회에서 중국의 우정추(왼쪽)가 한국의 장실지와 경기하고 있다. (신화) / 장샤오위)

2022년 7월 23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 가시마 축구장에서 열린 2022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여자축구선수권대회에서 한국의 지수연(왼쪽)이 중국의 야오링웨이를 상대로 헤딩슛을 하고 있다. ( 신화 / 장샤오위 )

2022년 7월 23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 가시마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22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여자선수권대회 한국과 중국의 경기에서 중국의 가오천이 슈팅을 하고 있다.)

한국 조수현(가운데)이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 가시마 축구장에서 열린 2022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E-1 축구 여자 중국과 한국의 경기에서 팀 동료 최요리의 골을 기뻐하고 있다. , 2022년 7월 23일(신화/장샤오위)

2022년 7월 23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 가시마축구경기장에서 열린 2022 EAFF(동아시아축구연맹) 여자 선수권 대회에서 한국의 임선주(왼쪽)와 중국의 장린옌이 경기를 펼치고 있다. (신화) / 장샤오위)

READ  한국은 아시아에서 긴축 정책을 시작할 준비를하고 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