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최고지도자 김정은 위원장이 2024년 새로운 정치적 목표를 설정하기 위한 주요 정치회의를 열면서 2023년 북한의 성과와 승리를 칭찬했다고 국영 언론이 수요일 보도했습니다.

김정은은 어제 시작된 회담 개회사에서 2023년을 “(북한이) 영광스러운 발전의 길에 큰 족적을 남긴 명실상부한 대전환의 해”라고 규정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국력을 강화하고 나라의 위신을 높이기 위한 노력”이라고 밝혔다.

북한은 올해 11월 첫 군사정찰위성을 발사하고, 올해 들어 각종 첨단무기를 도입하는 등 국방력이 비약적으로 발전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또 북한이 예정보다 빨리 건설된 새 관개 시설과 정부가 설정한 주요 농업 목표를 달성한 덕분에 올해 보기 드문 풍년을 기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북한의 곡물 생산량은 지난해 450만t에 비해 6.9% 증가한 480만t으로 추정된다.

김정은 연말 회담: 전문가는 뭐라고 했나?

홍민 통일연구원 분석가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평양 이란은 회의에서 올해 경제 프로젝트에 대한 공개 세부 사항을 공개하는 것을 피했지만 수사법을 사용하여 첨단 군사 프로그램을 자랑했습니다.

홍 장관은 또 북한 외부의 관심이 미국, 중국, 러시아와의 관계에 대해 북한이 어떻게 말할지, 그리고 다음 달 40세가 되는 김 위원장의 리더십 강화를 위해 어떤 조치를 취할 것인지에 초점이 맞춰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2023년 북한의 성과

지난주 북한은 미국 본토를 공격할 목적으로 고안된 올해 세 번째인 고체연료 화성-18형 최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을 시험했다. 11월 21일, 북한은 최초의 군사 정찰 위성을 궤도에 진입시켰지만, 외부 전문가들은 북한이 포착한 고해상도 이미지에 대해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대행사 입력 있음)

혜택의 세계를 열어보세요! 유용한 뉴스레터부터 실시간 재고 추적, 속보, 맞춤형 뉴스피드까지 단 한 번의 클릭으로 모든 것이 여기에 있습니다! 지금 로그인하십시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You May Also Like

한국은 동물을 ‘사물’로 여기지 않는다

6일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열린 2021 K-Pet Fair in Seoul에서 반려동물 주인들이…

한국의 Lee6, 보기 없는 총알 잡기 LPGA 슈터 63개 발사

한국의 이6 정은이 금요일 열린 LPGA 퀸시티 챔피언십 2라운드 9언더파 63파에서 스텔스…

PH, 한국, 공급망 협력 우선 순위 – Manila Bulletin

세베리노 로돌포(Severino Rodolfo) 상무이사인 BOI(Board of Investment Board of Investment)와 통상산업 차관에…

한국, 대학입시 ‘킬러문항’ 폐지

표준화시험의 과목은 한국어였지만 학생들은 자기자본과 은행의 위험가중자산에 대한 질문을 해야 했다. 시험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