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23년 9월 14일 러시아 극동 보스토치니 발사장에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방문하고 있다. 연합뉴스

크렘린궁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모스크바와 평양 간 관광 교류 소식을 전달받았으며, 북한 방문 준비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28일(현지시간) 러시아 통신사 타스통신은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의 말을 인용해 “방문 준비는 각자의 속도로 진행되고 있다”고 전했다.

푸틴 대통령은 2000년 7월 이후 북한을 방문하지 않았다.

TASS는 또한 북한과의 정부 간 협력 위원회를 이끌고 있는 모스크바 환경부 장관 알렉산더 코즐로프가 토요일 오전 푸틴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양국 간 관광 교류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고 칭찬했다고 보도했습니다.

TASS에 따르면 코즐로프는 “우리는 한국 동지들과 큰 계획을 갖고 있다. 최근 그 중 일부를 실행했다. 관광 단체 간의 좋은 교류가 있었다”고 말했다.

코즐로프는 또 모스크바 동물원과 발레단이 최근 북한을 방문했으며 양국이 식물육종을 논의하고 있다는 사실도 대통령에게 알렸다.

TASS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이 그에게 향후 계획에 대해 물었을 때 코즐로프는 “우리는 이 작업을 계속할 계획이 있습니다”라고 대답했습니다.

그러나 페스코프는 타스 통신에 푸틴 대통령과 코즐로프의 만남은 푸틴 대통령의 방북 준비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말했다.

지난 9월 러시아를 방문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푸틴 대통령의 평양 방문을 초청했다. 그러다가 지난 1월 최선희 북한 외무상이 모스크바에서 푸틴 대통령을 만났고, 나중에 그의 집무실에서는 푸틴 대통령이 조속한 방북 의사를 표명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2월 알렉산더 마체고라 북한 주재 러시아 대사는 언론 인터뷰에서 푸틴 대통령의 방북 기간 동안 양국 간 공동문서 서명을 위한 준비가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연합)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You May Also Like

미국, 한국에 대한 북한의 핵 공격을 저지하기 위한 새로운 조치 발표

이 발표는 윤석열 한국 대통령의 방한과 일치한다. 2023년 4월 26일 오전 6시(동부…

모든 것이 걸어서 갈 수 있는 대한민국의 놀라운 10분 차 없는 도시

놀라운 새로운 “10 Minute City” 제품이 출시되었으며 “도시의 모든 편의 시설”이 거주자의…

애도 배추를 택하는 정용진, 태진 형 … 대표 변신

정용진 부회장 인터뷰를 통해 해설까지대장장이 김택진 대장장이 광고에 출연 서정진 회장이 뛰쳐…

북한 외무상, 중국 외교부 부부장 회담 : 관영 언론

최선희 북한 외무상이 지난 27일 평양을 방문 중인 중국 고위 외교관을 만났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