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는 금요일 한국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인 부산에 국제 공항 건설을위한 길을 닦는 법안을 승인했다.

181 표에서 33 표로 통과 된이 법안은 주정부 지원 프로젝트가 Gadioc Island에서 진행될 수 있도록 허용하고 타당성 조사를 수행해야하는 법적 규칙을 제거하여 사전 건설 프로세스를 가속화합니다.

목표는 2030 년 이전에 공항을 운영하는 것입니다.

이 결정은 한반도 남동부의 공항 인프라 확장과 승객 수용 능력 이상으로 운영되는 지역 유일의 김해 국제 공항에 대한 압력 완화에 대한 10 년 간의 논쟁 끝에 나온 것입니다.

박근혜 정권하에 있던 김해 확장 초기 계획은 타당성 검토가 좋지 않아 현 문재인 정부가 포기했다. 이로 인해 2030 년 이전 공항 운영을 목표로 신공항 건설 속도를 높이고 프로젝트 속도를 높이 겠다는 제안이 나왔습니다.

일반적으로 새로운 공항의 경우와 마찬가지로이 계획은 논란의 여지가 있습니다. 이번 주 국토 교통부의 언론 보도가이 계획에 대해 의구심을 갖자 비판이 심화됐다.

사역 그녀가 말했다 2 월에 발표 된 평가에서이 프로젝트는 안전, 운영, 환경 영향 및 경제성 측면에서 문제에 직면 할 수 있습니다.

총 비용은 부산이 제공 한 추정치의 거의 4 배인 250 억 달러에 달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 : 김해 국제 공항 최대 정원 (김민성 /CC BY-SA 4.0.0 업데이트)

추가 읽기 :

READ  한국과 일본, 관계 확대를 위해 다음주 정상회담 개최 | 세계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You May Also Like

(LEAD) 한국과 몽골, 희토류 공급을 위해 긴밀한 협력을 모색하기로 합의

(주의: 12-13 단락의 윤 사장 서신 업데이트) 울란바타르, 8월 29일 (연합) —…

북한은 거의 800,000명이 미국에 맞서 싸우기 위해 군대에 입대했다고 주장합니다.

서울 (로이터) – 북한 관영 신문은 토요일 약 80만 명의 북한 주민들이…

[사회]거리 조정 계획을 발표하기 전에 기업가 “먹고 살게 해줘”

[앵커]내일 (16 일) 정부가 거리 조정 계획을 발표하면 정부가 체육관, 노래방 등…

한국, 코로나19 돌파구를 위한 부스터 고려

국내에서 승인된 코로나19 백신 4개 브랜드의 바이알이 테이블에 전시돼 있다. (김예린/코리아헤럴드) 질병관리본부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