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전쟁을 대표하는 웨스트 버지니아 군인

워싱턴-전쟁 포로 책임 기관 / 내무부 (DPAA)는 오늘 육군 장교를 발표했습니다. 웨스트 버지니아 주 채프만 빌에 사는 피트 콘리 (19 세)는 2020 년 6 월 5 일로 집계 된 한국 전쟁 중 사망했다.

1950 년대 후반에 Conley는 제 7 보병 사단 31 보병 연대 제 3 대대 K 중대 소속이었다. 그는 1950 년 12 월 12 일 북한의 조신 저수지 근처에서 적 대군의 공격을 받아 실종 된 것으로 알려졌다. 전투 후 그의 유해는 회수 할 수 없었다.

2018 년 7 월 27 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최고 지도자가 2018 년 6 월 정상 회담을 마치고 북한은 한국 전쟁 중 사망 한 미군의 유해가 담긴 상자 55 개를 넘겼다. 유해는 2018 년 8 월 1 일 하와이의 진주만-히캄 공동 기지에 도착했으며 나중에 식별을 위해 DPAA 연구소에 포함되었습니다.

Conley의 유해를 확인하기 위해 DPAA의 과학자들은 상황 증거뿐만 아니라 인류 학적 분석을 사용했습니다. 또한 군대 의료 검진 시스템의 과학자들은 미토콘드리아 DNA (mtDNA)와 핵산 (auSTR) 분석을 사용했습니다.

Conley의 이름은 호놀룰루의 태평양 국립 묘지에있는 실종자 법원에 새겨 져 있으며,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한국 전쟁에서 실종 된 사람들도 있습니다. 그의 이름 옆에 장미가 표시되어 그가 계산되었음을 나타냅니다.

Conley는 West Virginia의 Beaks Hill에 묻힐 것입니다. 날짜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습니다.

가족 및 장례식 정보는 (800) 892-2490으로 육군 사상자 사무실에 전화하십시오.

READ  북한 석유 조달 네트워크-외교관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