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Mnet 오디션 프로그램 ‘보이스 플래닛’에서 신인 보이그룹이 ‘앰퍼스앤원(AMPERS&ONE)’이라는 이름으로 데뷔했다.

FT아일랜드, 씨엔블루, SF9 등을 잇는 K팝 레이블 FNC엔터테인먼트가 피원하모니 이후 3년 만에 선보이는 보이그룹이다.

신인 그룹은 브라이언, 캠든, 지호, 사이온, 키릴, 미야아, 승모 등 7명의 멤버로 구성됐다. 상위 3인은 본 방송에 출연해 높은 점수를 받았지만 첫 번째 그룹인 제로베이스원의 최종 라인업에는 진출하지 못했다.

FNC엔터테인먼트가 제공한 사진 속에 K팝 보이그룹 앰퍼스앤원(AMPERS&ONE)의 모습이 담겨 있다.  (사진은 비매품입니다) (연합)
FNC엔터테인먼트가 제공한 사진 속에 K팝 보이그룹 앰퍼스앤원(AMPERS&ONE)의 모습이 담겨 있다. (사진은 비매품입니다) (연합)

지호는 그룹 데뷔를 기념해 서울에서 열린 언론발표회에서 “4년 동안 연습생으로 데뷔한다는 꿈을 안고 달려왔다. 좋은 멤버들과 함께 앰퍼스앤원으로 데뷔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브라이언은 “소년플래닛 이후 더 잘해야겠다는 의욕이 생겼다. 앞으로도 AMPERS&ONE으로서 열심히 활동해서 좋은 인상을 남기고 싶다”고 말했다.

하지만 지호는 최종 무대에 오르지 못해 불확실한 미래에 대한 생각이 많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어머니가 훈련 시절 스무 살에 목표를 이루지 못하면 다시 한번 야망을 생각해보라고 조언하셨기 때문에 이번이 꿈을 이룰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러므로 AMPERS&ONE에 합류할 수 있는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룹은 첫 번째 솔로 앨범 The Name of their Band를 발표했습니다.

에너제틱하고 발랄한 앨범 ‘Ampersand One’에는 ‘On and On’, ‘Sweet & Sour’, ‘Sheesh’ 총 3곡이 수록됐다. 힘든 상황 속에서도 꿈을 향해 달려가는 청춘들의 첫사랑에 대한 마음을 고백하는 이야기를 담은 곡이다.

이 그룹의 발매는 K팝 떠오르는 스타 제로베이스원의 뒤를 이을 수 있을지 궁금해하는 음악 팬들의 많은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제로베이스원은 지난 7월 데뷔해 촉망받는 보이그룹에서 본격적인 아이돌그룹으로 급속한 변신을 이뤄냈다. 그녀는 데뷔 앨범 밀리언셀러를 달성하고 불과 4개월 만에 두 번째 연속 밀리언셀러를 달성하며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습니다.

시윤은 리제, 보이넥스트도어, 제로베이스원 등 신인 보이그룹들과 차별화되는 점에 대해 묻자 “편안하고 친근한 매력이 차별점”이라고 말했다.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가사가 있는 우리 노래가 많은 팬들에게 울림을 줄 것이라고 믿습니다. 또한, 서로 다른 문화적 배경을 가진 멤버들이 우리 음악에 다양한 색깔을 불어넣을 수 있다고 믿습니다.

READ  CBS 스튜디오를위한 두 세계-마감일

발표를 마무리하며 캠든은 그룹의 목표를 묻는 질문에 신인상을 받았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피력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You May Also Like

중국, 한국 외무 장관 방문 환영

텔레그래프 Navalny의 동맹국은 그의 생명을 두려워하고 그는 그의 건강이 나빠진다고 불평합니다. Alexei…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월드투어의 일환으로 싱가포르 공연을 펼친다.

가수 겸 배우 아이유가 내달 18개 도시 투어를 펼친다. 그녀의 월드투어 싱가포르가…

BTS 페스타 2024: 뭄바이 ARMY가 성대하게 축하할 예정 – 날짜, 장소, 주제, 당신이 알아야 할 모든 것

뭄바이 행사의 주제는 ‘방탄 갈라’다. 방탄소년단 콘서트 전시와 한복 포토부스도 마련된다. 방탄소년단…

한국 드라마 “오징어게임” 우리 모두는 죽었다’에 대한 연구

크리스토퍼 버넬 – 필스타닷컴 2022년 10월 28일 | 오후 7시 15분 필리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