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ual History of Korea] 기하학적 디자인의 청동 거울에서 발견된 청동기 시대의 최신 나노 기술

국보 제141호 기하청동거울의 반짝이는 면에 유물 손상이 있다. 거울의 너비는 212.8mm, 길이는 212.1mm입니다. 섬세한 선형 디자인과 한 쌍의 손잡이가 있는 청동 거울은 한국 서울 숭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에서 특별 허가를 받아 촬영되었습니다. (강형원)

인간에게 청동기 시대는 금속 무기, 농기구, 그리고 고인돌과 같은 영구적인 기념물을 지을 수 있는 조직화된 노동력으로 충분한 인구를 유지하는 수단을 의미했습니다.

동아시아, 특히 고대 한국에서는 세계 어느 곳보다 한국의 고인돌이 많은 청동기 시대 장소였을 것입니다.

청동 거울은 한국과 이전에 한국인이 점령했던 인근 지역에서 풍부하게 발견됩니다. 가는 선과 기하학적 디자인의 청동 거울은 거친 디자인의 초기 청동기 시대 거울의 고급 버전입니다.

국보 141호 기하청동거울, 정문경은 1960년대 초반 논산 공화국에서 참호를 파던 징병들이 우연히 발견한 가장 크고 유명한 세선청동거울이다. 트레이닝 센터 한국어.

청동거울은 ‘한국 골동품 무역의 흔한 세탁 관행’인 골동품 수집가에게 먼저 팔렸다가 송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에 인수됐다.

청동 거울은 여러 조각으로 산산조각이 났는데, 이는 철 콜의 날카로운 끝이 거울의 반짝이는 면을 꿰뚫는 충격 때문인 것 같습니다.

다른 쪽은 정교하게 조각된 기하학적 라인을 보여주며 체인이나 로프를 통과하여 펜던트를 형성할 수 있는 두 개의 핸들이 있습니다.
반짝이는 둥근 거울은 고대 신화적인 힘의 천상의 근원인 태양을 나타내는 것으로 간주됩니다. 연구원들은 지도자 또는 여사제/여사제가 가슴에서 나오는 햇빛을 반사하기 위해 거울을 착용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직경 21cm의 기하학적 문양 청동거울은 한국문명이 철기시대 초기로 접어들던 청동기시대 첨단기술의 정점에 만들어진 것으로 연구자들은 믿고 있다. 거울에는 사람 머리카락보다 얇은 두께인 300,000나노미터에 불과한 13,000개 이상의 가는 선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청동기 시대의 나노기술을 클로즈업한 모습.  국보 제141호 - 기하청동거울은 가로 212.8mm, 세로 212.1mm, 13,000개 이상의 선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청동 거울은 서울 숭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에서 특별 허가를 받아 촬영되었습니다.  사진(강형원)

청동기 시대의 나노기술을 클로즈업한 모습. 국보 제141호 – 기하청동거울은 가로 212.8mm, 세로 212.1mm, 13,000개 이상의 선으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청동 거울은 서울 숭실대학교 한국기독교박물관에서 특별 허가를 받아 촬영되었습니다. 사진(강형원)

연구원들은 사슬이나 밧줄이 거울 측면에 있는 두 개의 손잡이에 매달려 있다고 믿고 있으며, 거울에도 사람 머리카락보다 얇은 기하학적 선이 있습니다.  (강형원)

연구원들은 사슬이나 밧줄이 거울 측면에 있는 두 개의 손잡이에 매달려 있다고 믿고 있으며, 거울에도 사람 머리카락보다 얇은 기하학적 선이 있습니다. (강형원)

세계 최대 철강 생산국 중 하나인 한국은 철광석이 있는 축복을 받아 초기 철기 시대와 청동기 시대의 주요 수혜국이었습니다.

전라도로 알려진 한국의 서남부 지역에서 많은 청동기 시대 유물이 발굴되었습니다.

청동기 시대의 거울과 단검은 조선의 고대 땅과 동아시아의 인접 지역에서 발견되어 제국이 손을 바꿀 때마다 무너지는 정치 세력을 거래하고 도망치는 사람들의 움직임을 반영합니다.

2012년 전북 왕주에서 출토된 우리나라 청동 단검이 전북 전주 국립전주박물관에 전시되어 있다.  (강형원)

2012년 전북 왕주에서 출토된 우리나라 청동 단검이 전북 전주 국립전주박물관에 전시되어 있다. (강형원)

우리나라 청동검 문화의 중심지인 전라북도 장수에서 다수의 청동검이 출토되었다.

장수지역에서도 후기의 제철과 가공의 흔적이 발견된다. 곽창근 군산대 가야문화연구소 소장에 따르면 한반도 전역에 350개 이상의 철 생산지 유적이 있다. 김 국장은 “전라북도에서만 최소 250여 곳의 현장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이 하이테크 하이테크 청동기 시대 거울은 아연, 구리, 주석 및 납을 혼합하여 아연 합금과 청동으로 만들어졌습니다. 특히 청동 거울은 구리와 주석의 합금 비율이 7:3으로 가장 적당한 경도와 거울로 반사도를 나타낸다.

21세기 기술로도 미세한 선이 있는 청동 거울을 모방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합니다. 연구원들은 현대 기술로 거울을 복사하려고 시도했지만 실패했습니다.

나노 기술을 기반으로 한 첨단 장인 정신과 발전은 아름다운 제품을 예술 형식으로 바꾸는 오랜 전통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역사상 최초의 나노기술 사례의 발자취를 따라 한국 전자 대기업인 삼성은 오늘날 하이엔드 스마트폰으로 세계 스마트폰 시장에서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By 강형원 ([email protected])

한국계 미국인 사진기자이자 칼럼니스트인 강형원은 현재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이미지와 글로 후대에 기록하고 있습니다. – 그래서.

코리아헤럴드 작성([email protected])

READ  주한미군, 주한미군 민간인 예방접종 기한 내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