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주요 신문의 헤드라인

서울, 10월 16일 (연합) — 10월 16일 한국 주요 신문의 주요 뉴스 헤드라인입니다.

한국어로 된 일간지
– 문 대통령 “역사문제 공동으로 해결해야” 기시다는 ‘S. 적절한 대책 마련해야” (경향신문)
– 수도권, 비수도권 각각 8명, 10명까지 모임 가능 결혼식 최대 250명 참석 가능 (국민일보)
– 검찰, 시장실 외 늦게 성남시청 습격(동아일보)
– 수사 미흡하다는 비판 속에 성남시의회 뒤늦게 급습(세계일보)
– 더 넓은 서울 지역에서는 최대 8명까지 모임이 허용됩니다. 수도권 외 음식점 자정까지 영업(조선일보)
– 검찰, 뒤늦게 시장·비서관 제외 성남시청 압수수색(중앙일보)
– 30년 만에 ‘천태일’을 만들었다(한겨레)
– 3개의 길 잃은 화살, 시민들의 정기적인 경제투쟁(한국일보)
– 이해진-손마사요시 2차 동맹… AI 기업 구축 추진 (매일경제)
– 수도권 음식점, 카페 최대 8인 모임 허용(한국경제)
(끝)

READ  한국 주요 신문의 헤드 라인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